로고

횡성군, ‘작가와 동행 북콘서트’ 무료 개최

2월 21일부터 3월 20일까지 매주 수요일, ‘다락’에서

최지은 기자 | 기사입력 2024/02/16 [09:38]

횡성군, ‘작가와 동행 북콘서트’ 무료 개최

2월 21일부터 3월 20일까지 매주 수요일, ‘다락’에서

최지은 기자 | 입력 : 2024/02/16 [09:38]

횡성군(군수 김명기)은 2월 21일부터 3월 20일까지 총 5회에 매주 수요일 오후 6시 30분에 걸쳐 읍상리 생활문화 공간 ‘다락’에서 ‘작가와 동행 북콘서트’를 개최한다. 

 

작가와의 동행 북콘서트는 읍상4리 도시재생예비사업 일환으로 추진되는 사업으로, 삶과 닿아 있는 일상의 공간에서 문화행사를 개최하여 군민이 손쉽게 문화를 누릴 수 있게 하려는 목적으로 기획되었다.

 

이번 콘서트에는 이효담 동화 작가와 김지희 대표, 김재천 시인, 이연철 소설가, 횡성문인협회의 시인들을 비롯해 서울, 원주, 횡성 등 다양한 지역에서 활동하는 작가들이 참여한다.

 

박용균 도시교통과장은 “시와 문학을 읽고 가까이하기 어려워진 현실에서 작가들이 직접 찾아와 다양한 주제를 가지고 이야기를 나눌 좋은 기회이다.”라며, “많은 군민이 이번 행사에 관심을 두고 참가하여 문화 혜택을 누릴 수 있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횡성군도시재생지원센터의 유순호 센터장은 “‘작가와 동행’은 생활문화 공간으로 마련된 ‘다락’의 개소 후 첫 프로젝트인 만큼 주민께 알찬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했다.”라며, “도시 재생은 주민에게 더 가깝고 행복과 만족을 줄 수 있는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